전체메뉴
호주, ‘강적’ 캐나다에 승리… 한국, 슈퍼라운드 진출 확정
더보기

호주, ‘강적’ 캐나다에 승리… 한국, 슈퍼라운드 진출 확정

조응형 기자 입력 2019-11-08 17:18수정 2019-11-08 17:20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프리미어12 한국 야구대표팀 ‘김경문호’가 프리미어12 슈퍼라운드에 진출했다.

호주 야구 대표팀은 8일 서울 고척스카이돔에서 열린 캐나다와의 2019 세계야구소프트볼연맹(WBSC) 프리미어12 서울 예선 라운드 C조 조별리그 3차전에서 3-1로 이겼다. 호주와 캐나다가 모두 1승 2패가 되면서 이미 2승을 거둔 한국은 최소 조 2위를 확보해 슈퍼라운드에 나서게 됐다.

1-1로 팽팽하던 균형은 8회에 깨졌다. 호주는 선두 타자 루크 휴즈가 볼넷으로 출루한 뒤 야수 선택과 볼넷으로 2사 1, 2루 기회를 잡았다. 이후 로건 웨이드가 우측 외야로 뻗는 2타점 적시 3루타를 쳐 3-1을 만들었다. 특히 호주는 8회 등판한 캐나다 마무리 투수 스콧 매티슨을 두들겨 승리를 결정지었다. 매티슨은 일본프로야구 요미우리에서 뛴 강속구 투수다.


9회 캐나다는 반격하지 못했고 경기는 호주 승리로 끝났다. 이번 시즌 SK와 롯데에서 뛰었던 캐나다 선발 브록 다익손은 6이닝 2피안타 1실점으로 호투했지만 팀 패배로 빛이 바랬다.

주요기사

슈퍼라운드는 11일부터 일본 도쿄돔과 지바에서 열린다. 한국 대표팀은 9일 일본으로 출국한다.

조응형 기자 yesbro@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