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지하철 7호선 청라 연장, 2년 앞당겨 2027년 개통
더보기

지하철 7호선 청라 연장, 2년 앞당겨 2027년 개통

유원모 기자 입력 2019-07-16 03:00수정 2019-07-16 03:00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기본계획 승인… 2021년 착공 서울지하철 7호선이 2027년부터 청라국제도시까지 연장된다. 국토교통부 대도시권광역교통위원회는 15일 ‘서울도시철도 7호선 청라국제도시 연장사업’의 기본계획을 승인하고, 16일자 관보에 고시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7호선 청라 연장 사업은 연장 10.7km, 정거장 6개소에 총사업비는 1조2977억 원으로 인천 서구 석남동에서 공항철도 청라국제도시역을 잇게 된다. 인천시는 이번 달 안에 공사 수행방식을 결정하고, 9월부터 설계절차에 착수해 2021년 하반기부터 공사를 시작할 계획이다. 애초 개통 시기는 2029년으로 제시됐지만 시민들의 조속한 개통 요청을 고려해 2027년 상반기로 약 2년 정도 앞당겨졌다.

현재 7호선은 장암역에서 부평구청역까지 총 57.1km를 운행하고 있다. 부평구청역에서 석남역까지의 연장선(4.2km)은 2020년 말 개통을 목표로 공사가 진행 중이다.

유원모 기자 onemore@donga.com
주요기사
#서울 지하철 7호선#청라국제도시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