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외국인관광객 사전등록 없이 자동심사대 이용 출국가능
더보기

외국인관광객 사전등록 없이 자동심사대 이용 출국가능

뉴스1입력 2019-07-01 10:57수정 2019-07-01 10:57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대구국제공항 자동출입국심사대. © News1

오는 10일부터 우리나라를 방문하는 외국인 관광객이 출국할 때 별도로 사전등록을 하지 않아도 곧바로 자동출입국심사대를 이용할 수 있게 된다.

법무부는 이와 같이 개선된 외국인 관광객 자동출입국심사 제도 내용을 1일 밝혔다.

법무부는 여름 성수기를 맞아 우리나라를 찾은 외국인 관광객이 더 편리하게 출국할 수 있게 하는 한편 출국심사장의 혼잡도를 완화해 성수기를 맞아 출국하는 국민 편의 향상을 위해 제도를 개선했다.

지금까지는 19세 이상으로 주민등록증이 발급된 국민과 17세 이상 등록외국인이나 거소신고자만 자동출입국심사대 이용시 사전등록이 면제됐다.

주요기사

달라진 출굼심사 제도의 이용 가능 대상은 국내 입국시 지문정보를 제공한 17세 이상 단기방문 외국인으로 인천, 김해, 김포, 제주, 대구 등 주요 5개 공항과 부산항을 통해 출국할 때 적용된다.

외국인 관광객이 짧은 기간 국내에 체류(90일 이하)하기 때문에 입국 시 제공한 지문과 얼굴 정보의 정확도가 높고, 자동분석이 가능한 기술력을 결합해 실시간으로 본인 여부를 정확히 확인할 수 있다는 게 법무부 설명이다.

이를 통해 3.4%(2018년 기준)에 그치고 있는 외국인 자동출입국심사대 이용률이 40%까지 증가할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다만 입국시 지문 및 얼굴정보를 제공하지 않거나 출국금지·정지 규제자, 체류기간 초과자, 여권 및 인정사항 불일치자는 현행과 같이 유인심사대를 이용해야 한다.

법무부 관계자는 “우리 공항을 이용하는 국민과 외국인 관광객의 불편함이 없도록 기획재정부 등 관계부처와 협의해 자동출입국심사대 설치 확대 및 기능 고도화를 지속 추진하겠다”고 말했다.

(서울=뉴스1)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