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장병들도 태풍피해 복구 지원
더보기

장병들도 태풍피해 복구 지원

박영철 기자 입력 2019-09-11 03:00수정 2019-09-11 03:00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10일 전남 담양군 금성면에서 태풍 ‘링링’의 영향으로 쓰러진 벼 세우기 농가 대민지원에 나선 특전사 황금박쥐부대 장병들. 무릎까지 빠지는 물에 잠긴 논에 들어가 벼를 세우며 구슬땀을 흘리고 있다.


박영철 기자 skyblue@donga.com
주요기사
#태풍피해#전남 담양군#링링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