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정태영 부회장 “회식에 끌려가는 분들께…”
더보기

정태영 부회장 “회식에 끌려가는 분들께…”

김윤종기자 입력 2018-02-02 03:00수정 2018-02-02 03:55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2020 행복원정대 : ‘워라밸’을 찾아서]페이스북에 동아일보 시리즈 링크
워라밸 기획, 포털 조회수 160만건
“오늘 저녁 어쩔 수 없이 회식에 끌려 나가는 모든 분께 이 글을 바칩니다.”

정태영 현대카드 부회장이 자신의 페이스북에 ‘오늘 저녁도 회식‘(본보 2월 1일자 A8면)의 동아일보 기사 링크를 걸어 놓고 쓴 글이다. 정 부회장은 본보 기사를 소개하며 “직원들이 집에 들어가기 싫은 상사의 도우미도 아니고, 부서 단합이라면 1년에 몇 번이면 충분하다”고 밝혔다. 팔로어 수만 10만 명에 이르는 정 부회장은 재계에서 혁신경영의 리더로 손꼽히는 인물이다. 현대카드는 지난해 초등학생 이하 자녀가 있는 임직원은 오전 7∼10시 원하는 시간에 출근하도록 ‘출퇴근 유연근무제’를 도입했다.

본보가 지난달 30일에 시작한 연중 기획 시리즈 ‘워라밸을 찾아서’는 3회 만에 동아닷컴과 네이버, 다음 등 포털에서 조회 수 160만 건에 이르는 등 큰 호응을 얻고 있다.

김윤종 기자 zozo@donga.com
관련기사
#워라밸#행복원정대#야근#완생#저녁#주말#직장인#정태영#회식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