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인터넷 광장]민주당 대선자금 명세 공개
더보기

[인터넷 광장]민주당 대선자금 명세 공개

입력 2003-07-23 18:39수정 2009-10-10 14:29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민주당이 23일 지난해 대통령 선거자금 수입 및 지출 명세를 공개했다. 이상수 사무총장이 당사에서 공개한 내용은 402억5398만원을 모았고 이 중 361억4639만원을 썼다는 것이 골자. 이에 대해 네티즌들의 평가도 엇갈렸다. 대선자금 공개에 찬성해 ‘노짱 만세’를 외치는 견해도 있었지만 ‘국면 호도용’이란 부정적 의견이 더 많았다.》

○ 이런 공개는 숫자 장난일 뿐

민주당 선거자금 공개를 이렇게 해서는 말장난, 숫자장난일 뿐이다. 노무현 대통령 말대로 수사권이 있는 검찰수사나 특검으로 완전히 다 밝히자. 물론 한나라당도 적극적으로 협조해 함께 선거자금을 공개해야 할 것이다.

하늘뽕·서프라이즈 게시판

○ 공개 내용 거짓 없기를

공개 내용에 거짓이 없기를 바란다. 거짓이 있다면 어떤 변명으로도 노무현 정권의 도덕성은 치유되지 못할 것이다. 현실정치는 복마전이고 욕 잘 하고 잔머리 굴리는 사람이 성공한다고들 하지만, 반드시 그런 것은 아닐 것이다. 사회의 투명성을 강화하고 권력통제기구를 활성화하는 등 상식과 원칙에 맞게 정치를 한다면 나중에 평가받을 것이다.

clubplus·동아닷컴 게시판

○ 어쨌거나 먼저 밝힌 건 잘한 일

국민을 희롱한 것 같다. 우선 대선 후 선관위에 신고한 것과 거의 동일한 내용을 기자회견을 통해 다시 밝힌 것에 불과하다. 통신비 5억여원이 늘어난 게 전부다. 둘째, 굿모닝시티 자금이 정대철씨가 밝힌 대로 대선자금으로 유입되었는지 구체적으로 밝히지 않았다. 셋째, 대선자금을 어디까지 볼 것인가에 대한 올바른 정의 없이 막연히 지난해 9월부터 받아 쓴 내용만 발표한 것도 문제다. 어쨌거나 민주당이 먼저 밝힌 것은 잘한 일이라고 생각한다. 한나라당도 민주당에 준하는 범위에서 밝히기 바란다. 다만 한나라당 등 대선 참가 정당에 대해 국민이나 시민단체, 언론 등이 공개를 요구하는 것은 일리가 있지만 민주당이 밝혀라, 마라 떠드는 것은 보기에 민망하다.

alswldkqkt·오마이뉴스 게시판

○ 자수하면 면책 되나

민주당이 공개하지 않아도 다 밝혀질 텐데 선수를 치는 것으로 보인다. 자수하면 면책되는 것인가. 궁지에 몰리니까 이것밖에 없으니 다 갖고 가고 목숨만 살려달라고 하는 형국이다. 정국이 어지러운 것은 노 대통령 때문이다. 꼼수 부리지 말고 국민이 감동하는 정치를 해 봐라.

joungjulee·엠파스 게시판

▽공개된 대선자금 명세가 진실이건 거짓이건 간에 굿모닝시티 사건에 몰린 시선을 돌리기에는 충분해 보인다. 어제 언뜻 뉴스를 보니 굿모닝시티 사건 명단에 민주당 의원 17명, 한나라당 의원 6명이 포함됐다던가 하던데…. 이런 얘기는 뉴스거리도 안 되지 않는가. 노 대통령과 여당 의원들, 축하한다.

복덩이·다음 게시판

○ 한나라당도 공개해야

정치개혁, 선진정치 실현을 위해 한나라당도 대선자금을 즉각 공개해야 한다. 민주당은 대선자금을 상상외로 적게 쓴 것 같다. 한 나라의 대통령 선거에 400억원이라니 깨끗한 선거를 치른 것으로 본다. 한나라당도 대선자금을 사실대로 공개하고 또 여야 모두 그것이 사실인지 특검으로 검증받아 국민의 신뢰를 얻도록 해야 한다. 소모적인 대선자금 논쟁을 종식시켜야 한다.

wondam·오마이뉴스 게시판

○ 이걸 믿으란 말인가

한심하다. 누구 보고 믿으란 말인가. 선관위에 깨끗하게 신고했다면서 웬 공개냐. 전국 지구당까지 수천억원이 들어간 선거자금을 수백억원으로 마무리하겠다면 이것은 망국적인 일이다. 정권 교체, 정권 획득을 위한 민주주의는 나라를 망치게 될 것이다. 지금 우리나라는 망해가고 있다. 이 현실이 정치인들은 보이지 않는가.

skanduf·야후 게시판

○ 제주도가 29억원인데…

이상하다. 제주도에서도 29억원이나 후원금을 냈는데 전남북 경남북 충남북 강원도 부산 대구 대전 광주에선 왜 한푼도 안 냈을까. 그리고 제주도가 29억원인데 서울이 39억원이다. 제주도에 그만큼 돈이 많다는 뜻인가.

boramy·동아닷컴 게시판

서영아기자 sya@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