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아파트 미리보기]교통-녹지-학군까지… ‘팔방미인’ 강남권 단지
더보기

[아파트 미리보기]교통-녹지-학군까지… ‘팔방미인’ 강남권 단지

주애진 기자 입력 2019-04-23 03:00수정 2019-04-23 10:31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서울 서초구 ‘방배 그랑자이’
전용 59∼84m² 256채 일반분양
방배-사당역 가까워 이동 편리, 서리풀터널 개통 수혜로 가치급등
환기형 공기청정 ‘시스클라인’ 적용… 층고 2.45m로 채광-통풍 쾌적
올해 첫 서울 강남권 브랜드 아파트로 주목받고 있는 ‘방배 그랑자이’ 아파트. GS건설 제공
올해 첫 서울 강남권 브랜드 아파트로 주목받고 있는 ‘방배 그랑자이’ 아파트가 이달 말 분양된다. 서초구 방배동에서 새 아파트가 나온다는 소식에 17일 서초구 쉐라톤서울팔래스 강남호텔에서 열린 분양 설명회에 약 800명이 참석해 뜨거운 관심을 보였다.

○ 교통·녹지·학군 3박자 갖춘 강남권 아파트

22일 GS건설은 이달 말 강남구 대치동 자이갤러리에서 방배 그랑자이 본보기집을 연다고 밝혔다. 방배경남아파트를 재건축한 단지로 지하 4층∼지상 최고 20층 8개동에 총 758채 규모다. 이 가운데 전용면적 59∼84m²의 256채가 일반에 분양된다. 기존 재건축·재개발 사업지와 달리 일반분양 물량의 45%가 선호도 높은 7층 이상 중·고층으로 제공된다.


이 아파트는 올해 첫 강남권 분양단지인데다 역세권, 숲세권, 학세권 등 주택시장에서 선호하는 조건을 두루 갖춰 높은 평가를 받고 있다. 수도권 지하철 2호선 방배역까지 걸어서 다닐 수 있고 지하철 2, 4호선 환승역인 사당역도 가깝다. 여기에 22일 서리풀터널이 개통돼 교통 환경이 더 좋아졌다. 지하철 7호선 내방역에서 2호선 서초역까지 자동차로 약 25분 걸렸지만 터널 개통으로 5분 안팎으로 줄었다. 권일 부동산인포 리서치팀장은 “그동안 방배동이 서초구 내에서 저평가됐지만 서리풀터널 개통으로 가치가 더 오를 것”이라고 내다봤다.

주요기사

뛰어난 학군은 빼놓을 수 없는 장점이다. 상문고, 서울고, 동덕여고, 서초고 등 전통 명문 고교들이 걸어서 갈 수 있는 거리에 있다. 우면산, 서리풀공원, 매봉재산 등 주변에 녹지가 풍부해 주거환경도 쾌적한 편이다. GS건설은 단지 안부터 우면산과 매봉재산을 연결하는 ‘천년의 숲’을 조성할 계획이다. 예술의전당, 국립중앙도서관 등 문화·교육시설을 이용하기도 편리하다.

○ GS건설 신개념 공기청정시스템 첫 적용

단지 내부의 특화설계도 눈에 띈다. 외벽 일부의 마감재로 유리로 된 커튼월룩을 적용해 차별화된 외관을 꾸민다. 전용면적 59m² 평면에도 4베이 설계가 도입된다. 남향 위주 배치에 천장 높이를 2.45m로 설계해 채광, 통풍, 공간감을 높일 예정이다. 일부 평형에는 오픈 테라스가 제공된다. 가구당 차량 2대씩 주차공간이 제공된다.

이 단지에 GS건설이 자체 개발한 환기형 공기청정시스템인 ‘시스클라인’이 처음 적용된다. 원하는 입주자는 옵션으로 선택할 수 있다. 시스클라인은 기존 전열교환기 방식의 공기 순환 기능에 이동형 공기청정기의 공기정화 기능을 더한 시스템이다. 24시간 창문을 열지 않고도 환기와 공기청정 효과를 동시에 누릴 수 있다. 본보기집을 방문하면 별도의 시스클라인 쇼룸에서 시연을 볼 수 있다.

GS건설은 정식 청약접수 전에 금융결제원 아파트투유에서 사전 무순위 청약 신청을 받는다. 청약당첨자 가운데 부적격자, 계약포기자가 발생할 것을 염두에 두고 미리 미계약분 사전 예약을 받는 제도다. 청약통장이 없어도 만 19세 이상이면 누구나 신청할 수 있어 최근 인기 단지를 중심으로 수요자가 몰리고 있다. 단 서울에서 분양하는 단지에는 서울 및 수도권 거주자만 신청할 수 있다.

주애진 기자 jaj@donga.com
#서울 서초구#방배 그랑자이#아파트#분양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