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똑똑한 펀드]신한BNPP퇴직연금성장40증권투자신탁
더보기

[똑똑한 펀드]신한BNPP퇴직연금성장40증권투자신탁

동아일보입력 2010-04-06 03:00수정 2010-04-09 14:39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국공채-주식 6대 4투자… 최근 3년 수익률 25%

신한BNP파리바자산운용은 14개의 퇴직연금펀드를 운용하고 있다. 이 중 수익률이 가장 높고 설정액도 많은 대표적인 펀드는 2006년 초 설정된 퇴직연금성장40증권투자신탁(채권혼합)이다. 2010년 3월 현재 87억2900만 원이 설정된 이 펀드는 설정 후 최근 3년 수익률과 설정 이후 누적 수익률이 각각 25.59%, 32.32%로 전체 퇴직연금펀드의 평균 수익률을 웃돌고 있다.

이 펀드는 국공채만을 운용하는 신한BNPP퇴직연금국공채증권모투자신탁 제1호와 주식형 펀드인 신한BNPP퇴직연금성장증권모투자신탁을 모펀드로 하는 자펀드 구조로 국공채와 주식의 투자 비중은 6 대 4 정도다.

채권형 모펀드는 신용 위험과 시장 위험을 최소화하면서 예금 금리보다 높은 수익률을 지속적으로 추구하는 안정지향형 상품이다. KIS국공채 1∼2년 지수를 벤치마크로 삼고 있다. 주식형 모펀드는 시장지배력과 성장성, 수익성 등을 감안한 뒤 업종 대표주들을 선정해 시장 대비 안정적인 초과수익을 추구한다. 특히 즉흥적인 시장 판단에 의한 주식 편입비율 조절은 지양하고 적립식 분할매수효과가 충분히 나타날 수 있도록 안정성에 초점을 맞췄다는 게 회사 측의 설명이다. 운용전략으로는 전통적인 성장형 투자전략과 가치투자전략을 결합한 ‘GARP(Growth at a Reasonable Price)’ 전략을 사용하고 있다. 높은 기업이익 성장성을 보유했지만 단기적으로는 시장에서 저평가되고 있는 종목을 발굴해 담당 펀드매니저가 시장의 주가를 고려해 최종적으로 주식 편입을 결정하는 방식이다.


채권혼합형과 함께 수익률이 높은 펀드는 2006년 초 설정된 신한BNPP퇴직연금증권자투자신탁2호(채권)다. 2010년 3월 현재 69억 원이 설정된 퇴직연금채권형 2호는 순수 채권형임에도 불구하고 최근 3년간 수익률이 22.21%로 높은 편이다.

주요기사

퇴직연금채권형 2호는 국공채 및 회사채에 투자하는 채권형 모펀드에 100% 투자하는 구조로 이뤄져 있다. 채권형 모펀드는 국공채 및 신용등급 A― 이상의 회사채, 유동성 자산 등을 주 운용대상으로 하고 있다.

서준식 신한BNP파리바자산운용 펀드매니저는 “은행에서 가입하는 예금이나 채권형펀드에 투자하면 이자소득세로 15.4%의 세금이 부과되지만 채권형 2호에 가입하면 이자소득세가 부과되지 않고 퇴직금을 받을 때 퇴직소득세만 내면 된다”고 말했다.

정혜진 기자 hyejin@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