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통신3사, 6년간 불법지원금 과징금 194억 원
더보기

통신3사, 6년간 불법지원금 과징금 194억 원

곽도영기자 입력 2019-10-09 15:57수정 2019-10-09 15:58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통신3사가 최근 6년간 불법지원금 적발로 부과 받은 과징금이 총 914억 원에 이르는 것으로 드러났다.

9일 국회 과학기술정보통신위원회 박광온 의원실(더불어민주당)이 2014년부터 올해 8월 말까지의 ‘이동통신 3사 및 유통점 불법지원금 지급에 따른 조치현황’을 분석한 결과 6년간 3사에 부과된 과징금·과태료가 914억4920만 원으로 집계됐다. 특히 지난 한 해 동안 전체 과징금의 절반을 넘는 506억4170만 원이 부과돼 과열 경쟁이 집중됐던 것으로 나타났다.

회사별로는 SK텔레콤이 483억6600만 원으로 전체 과징금의 52.9%를 차지했다. 다음으로 LG유플러스가 276억6000만 원, KT가 154억2320만 원 순이다.

곽도영 기자 now@donga.com

주요기사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