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미군, 사우디와 북부로부터의 위협 대응책 협의 중
더보기

미군, 사우디와 북부로부터의 위협 대응책 협의 중

뉴스1입력 2019-09-20 02:09수정 2019-09-20 02:09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 News1

미군이 사우디아라비아 원유 생산시설 피습 이후 사우디와 북부로부터의 위협을 완화하는 방안을 협의하고 있다고 19일(현지시간) 밝혔다.

조나단 호프만 미 국방부 대변인은 이날 브리핑에서 미군이 이란 영토에서 무인기와 미사일 공격이 발사됐다고 믿는지 여부는 밝히기를 거부했다.

조나단 호프만 대변인은 이란이 책임이 있다는 징후를 인지하지만 “우리는 그들에 앞서나가지는 않을 것”이라고 말했다.

로이터는 앞서 미국은 이번 공격이 이란으로부터 시작된 것으로 믿고 있다고 보도한 바 있다.

주요기사

(서울=뉴스1)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