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불붙은 칠레 시위 진압 경찰
더보기

불붙은 칠레 시위 진압 경찰

산티아고=AP 뉴시스입력 2019-11-06 03:00수정 2019-11-06 03:00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4일 칠레 수도 산티아고에서 반정부 시위대가 던진 화염병으로 몸에 불이 붙은 경찰관들이 고통을 호소하고 있다. 지난달 6일 지하철 요금 30페소(약 50원) 인상으로 촉발된 이번 시위는 칠레 정부의 잇따른 유화책에도 불구하고 연일 격화하고 있다. 지금까지 최소 20명이 사망한 것으로 알려졌다.

산티아고=AP 뉴시스
주요기사
#칠레#산티아고#반정부 시위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