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추락 전투기에서 탈출한 조종사, 佛 고압선에 걸려 구조중
더보기

추락 전투기에서 탈출한 조종사, 佛 고압선에 걸려 구조중

뉴시스입력 2019-09-19 20:30수정 2019-09-19 20:30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19일 벨기에 공군의 F-16 전투기 한 대가 프랑스 서부의 한 도로에 추락한 가운데 조종사 중 한 명이 비상탈출 낙하산과 함께 고압 전선 줄에 걸려 있다.

긴급 구조대가 매달려 있는 조종사를 안전하게 땅으로 내리는 작업을 펼치는 중이다. 추락 지점이 주거 지역임에도 도로여서 주민 중 부상 신고는 아직 없는 것으로 알려졌다. 일대 주민들은 소개 조치되었다.

전투기에는 두 명의 조종사가 타고 있었으며 추락 직전 모두 탈출 버튼을 눌러 튀어나왔다. 한 명이 안전하게 구조된 가운데 다른 한 조종사가 전선줄에 걸린 것이다.


전투기는 무장을 하지 않은 상태라고 프랑스 브르타뉴의 현 당국이 말했다. 추락 지점은 이곳 플뤼비뉴와 랑돌 읍 사이라고 한다.

주요기사

현지 신문에는 전선줄에 걸려 대롱거리는 조종사와 함께 인근에서 검은 연기와 불꽃이 오르고 집 한 채가 부서진 모습의 사진이 게재되었다.

【파리=AP/뉴시스】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