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유럽 전역 열파 예보…26일 파리, 베를린 등 약40도 전망
더보기

유럽 전역 열파 예보…26일 파리, 베를린 등 약40도 전망

뉴시스입력 2019-06-23 11:44수정 2019-06-23 11:44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유럽 각국에 열파 예보가 이어지고 있다. 이에 각국 기상청은 외부활동 자제 등을 권고하고 있다.

CNN은 22일(현지시간) 서유럽 스페인부터 동유럽 체코에 이르기까지 유럽 곳곳이 내주 40도에 가까운 기온을 보이면서, 열파의 위험에 처하게 될 것으로 예상된다고 보도했다.

기상정보사이트 Accu웨더에 따르면 오는 26일과 27일 유럽 주요도시의 기온은 최고 38도를 기록할 전망이다.

프랑스 기상청도 23일부터 열파가 시작돼 26일 파리 등 주요 지역 최고기온이 35~40도를 나타낼 것으로 예보했다. 독일 기상청은 24일 ‘극도의 고온’이 나타나기 시작해 26일 베를린이 약 38도를 기록할 것으로 내다봤다.

주요기사


【서울=뉴시스】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