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컴백’ 옹성우 “처음 전곡 작사·작곡한 앨범, 굉장히 떨리고 설레”
더보기

‘컴백’ 옹성우 “처음 전곡 작사·작곡한 앨범, 굉장히 떨리고 설레”

뉴스1입력 2020-03-25 17:15수정 2020-03-25 17:15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네이버 V라이브 캡처

가수 옹성우가 새 앨범 발매를 앞두고 떨리는 심경을 밝혔다.

옹성우는 25일 네이버 V라이브를 통해 첫 번째 미니앨범 ‘레이어스’(LAYERS)의 온라인 쇼케이스를 진행했다.

이날 옹성우는 “오랜만인데 너무 설레고 기분이 좋다”며 “굉장히 떨린다. 제가 전곡 작사, 작곡한 것은 이번이 처음이라 앨범을 들고 나왔을 때 어떤 반응이고 어떠한 생각을 주실지 기대가 된다. 모든 게 새로운 것 같다”고 운을 뗐다.


이어 “오늘 앨범이 나온다는 설렘, 기대감, 두근거림 그런 감정이 크게 다가왔다. 이제 진짜 나오는구나 생각이 들더라. 팬분들의 반응도 지켜봤다”고 덧붙였다.

주요기사

한편 옹성우의 미니앨범 ‘레이어스’는 옹성우가 전곡 작사, 작곡에 참여해 누구나 느껴봤을 감정에 대한 ‘공감’을 불러낼 앨범이다. 지금의 옹성우가 되기까지 본인이 느꼈던 감정을 음악적으로 풀어낸 그는 자신의 첫 번째 앨범을 자작곡으로 채우며 진솔함을 더했다.

타이틀곡 ‘그래비티’(GRAVITY)는 ‘허무함 속 방황하던 나에게 나타난 새로운 용기와 이끌림’을 노래하는 곡이다. 25일 오후 6시 발매.

(서울=뉴스1)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