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광명시, 사회적경제 나눔장터 운영
더보기

광명시, 사회적경제 나눔장터 운영

이수진 기자 입력 2019-07-19 16:42수정 2019-07-19 16:47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광명시는 7월 19일부터 21일까지 롯데프리미엄 아울렛 광명점에서 사회적경제 나눔장터를 운영한다.

나눔장터에는 총 30개 기업 및 창업팀이 참여한다. 이번 행사에는 사회적경제기업 제품 홍보 및 판매 및 체험프로그램, 사회적경제기업의 문화공연, 광명시민 버스킹 공연 등이 열린다. 20일에는 개장식과 축하공연도 개최할 예정이다.

광명시 사회적경제조직은 총 83개소(896명)로 (예비)사회적기업 12개(126명), (사회적)협동조합 65개(728명), (예비)마을기업 6개(45명)가 활동하고 있다. 가장 많은 업종으로는 유통업이며 교육서비스, 문화·예술, 제조업 등이 뒤를 잇고 있다.

시는 이윤추구에 가치를 두고 있는 자본주의 기반 시장경제와 달리 사람의 가치에 중점을 두고 사회적 가치를 실현하는 사회적경제 활성화를 위해 다양한 노력을 기울이고 있으며, 나눔장터 외에도 일자리박람회, KTX 광명역 마라톤대회 등 지역행사에서도 사회적경제 홍보 부스를 운영하여 많은 시민들에게 사회적경제를 알리고 있다.

광명시는 오는 9월 7일, 21일과 10월 5일, 19일에 광명스피돔에서 사회적경제 나눔장터를 네 차례 더 운영할 계획이다.

스포츠동아 이수진 기자 sujinl22@donga.com
관련기사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