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파라다이스호텔 부산, ‘BMW 레이디스 챔피언십’ 공식호텔 지정
더보기

파라다이스호텔 부산, ‘BMW 레이디스 챔피언십’ 공식호텔 지정

김재범 전문기자입력 2019-10-21 13:34수정 2019-10-21 13:37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파라다이스호텔 부산이 ‘BMW 레이디스 챔피언십 2019’ 공식 호텔로 지정됐다.


24일부터 27일까지 ‘LPGA 인터내셔널 부산’에서 열리는 ‘BMW 레이디스 챔피언십 2019’는 한국에서 열리는 유일한 LPGA 정규 대회다. 72홀 스트로크 방식으로 진행하는 이 대회에는 LPGA 세계랭킹 1위인 고진영을 비롯해 이정은6, 김세영, 김효주, 허미정, 이미향 등 한국의 간판 여성 골퍼들과 브룩 헨더슨(캐나다), 이민지(호주), 넬리 코다(미국), 리디아 고(뉴질랜드) 등 16개국 50여명의 LPGA 선수들이 참가한다. 총상금은 200만 달러, 우승 상금은 30만 달러이며 170여개 국으로 생중계된다. 대회기간 동안 전국에서 6만 명 이상의 갤러리들이 방문할 것으로 예상된다.

파라다이스호텔 부산은 대회 기간 동안 공식 호텔로 선수 및 갤러리들을 만날 계획이다. 우선 출전 선수들을 위한 전담특별팀을 구성해 선수들을 챙긴다. 대회 기간의 모든 식음 관련 케이터링을 지원하며 선수들의 저녁을 온더플레이트 뷔페레스토랑, 일식당 사까에, 중식당 남풍, 닉스그릴, 찰리스 등 호텔의 식음 영업장에서 준비한다. 대회 공식 부스인 갤러리 플라자의 ‘파라다이스호텔 부산 브랜드 부스’와 골프장 내 VIP 공간에서도 다양한 식음료 서비스와 이벤트를 담당한다.


이와 함께 대회를 축하하는 갈라디너 파티를 호텔 그랜드 볼룸에서 진행하며 프로선수와 아마추어 선수가 함께 라운딩을 할 수 있는 프로암대회를 지원한다.

한편 파라다이스호텔 부산의 ‘BMW 레이디스 챔피언십’ 패키지를 이용하면 관람 티켓을 받을 수 있다. 패키지 혜택으로는 오션스파 씨메르의 가을 야외온천과 교보문고와 함께 진행하는 프로모션인 ‘수북(水:Book)도서관’까지 이용할 수 있다. 수북도서관은 야외 오션스파 풀 라운지에서 진행한다. 호텔 레저 엔터테인먼트 전문가 LEO(레오)와 함께하는 ‘부산 투어프로그램’도 즐길 수 있다. 디럭스 룸 1박 기준30만부터 시작하며 자세한 내용과 상품 등은 호텔 홈페이지를 참조 하면 된다.

관련기사

스포츠동아 김재범 기자 oldfield@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