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롯데면세점, 제주 청년기업 육성에 5억 원 쏜다
더보기

롯데면세점, 제주 청년기업 육성에 5억 원 쏜다

김재범 기자 입력 2019-10-08 05:45수정 2019-10-08 05:45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지역상생 ‘청출어냠’ 프로젝트
상반기 부산 이어 제주서 진행


롯데면세점(대표이사 이갑)이 청년기업 지원과 지역 상생 프로젝트인 ‘청출어냠’을 제주에서 진행한다.

‘청출어냠’은 롯데면세점이 청년기업의 성장기틀 마련을 통해 지역경제 활성화를 돕기 위해 기획했다. 상반기에 부산 지역 관광 활성화를 위한 청년기업 육성 프로젝트를 진행했다.

롯데면세점은 25일까지 프로젝트 참가 기업을 모집한다. 제주지역의 만 45세 이하의 청년 창업자 및 예비창업자는 누구나 참여할 수 있다. 부산에 이어 롯데 액셀러레이터가 함께하며 롯데면세점은 프로젝트를 위해 약 5억 원의 사회공헌기금을 출연할 예정이다.

관련기사

서류심사와 인터뷰 등을 통해 제주에 특화된 관광산업 분야 기타 산업 분야의 아이템 및 비즈니스 모델을 제시한 10여 팀을 선정해 사업비 지원과 1대1 멘토링 매칭 및 자문서비스를 후원한다. 경영, 회계, 세무 기초 등 실질적 운영을 도울 수 있는 교육을 실시하며 프로그램 종료 후에도 데모 데이를 개최해 추가 투자 유치의 기회를 제공한다.

이갑 롯데면세점 대표는 “롯데면세점은 ‘선진 관광 한국을 이끄는 선도 기업’이라는 비전을 실천하고자 다양한 사회공헌 활동을 진행하고 있다”며 “이번 ‘청출어냠’ 프로젝트가 제주 경제 활성화에 시발점이 될 수 있기를 기대한다”라고 밝혔다.

김재범 기자 oldfield@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