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염수정 추기경 “북녘에도 성탄이 새로운 희망과 빛 되길”
더보기

염수정 추기경 “북녘에도 성탄이 새로운 희망과 빛 되길”

뉴스1입력 2018-12-19 14:36수정 2018-12-19 14:38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한반도 평화 기원하는 성탄 메시지 발표
염수정 추기경/뉴스1 © News1

천주교 서울대교구장 염수정 추기경이 12월 25일 ‘주님 성탄 대축일’을 맞아 한반도 평화를 기원하는 성탄 메시지를 발표했다.

염 추기경은 19일 “구원의 빛으로 이 세상에 오신 아기 예수의 성탄을 맞아 여러분과 가정에 하느님의 은총과 평화가 가득하기를 기원한다”며 “특별히 갈라진 북녘 형제들에게도 주님의 성탄이 새로운 희망과 빛이 되어 어렵고 힘든 마음 속에 큰 위로와 빛이 되기를 바란다”고 성탄 인사말을 전했다.

염 추기경은 변화된 남북관계에 대해 언급하며 “지난 한 해를 되돌아보면 평화가 우리들의 가장 큰 삶의 주제였다”고 말했다.

이어 “진정한 평화는 단순히 외적으로 전쟁과 폭력이 없는 상태가 아니라 인간의 존엄성이 최대한 존중받고 시민 생활의 공동선이 보장되며 하느님의 정의가 이루어지는 삶을 의미한다”며 “우리 신앙인들은 이 세상 안에서 평화 건설을 위해 가장 먼저 모범적으로 실천하도록 소명을 받았다”고 강조했다.

주요기사

또한 “한반도의 평화를 위해서 끊임없이 기도해야 한다”며 “평화로 가는 길이 멀고 험난하더라도 자신의 처지에서 최선을 다하며 인내심을 갖고 기도해야 할 것”이라고 당부했다.

염 추기경은 24일 밤 12시(25일 0시) 명동대성당에서 ‘주님 성탄 대축일 밤 미사’, 25일 낮 12시 ‘주님 성탄 대축일 낮 미사’를 집전한다.

(서울=뉴스1)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