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책의 향기/밑줄 긋기]여자짐승아시아하기
더보기

[책의 향기/밑줄 긋기]여자짐승아시아하기

동아일보입력 2019-07-13 03:00수정 2019-07-13 03:00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김혜순 지음·문학과지성사
여자의 두 다리는 가위 같다. 달마다 무엇을 자르는지 두 다리 사이에서 붉은 물이 흘러내린다. 가끔은 뭉클한 허벅지로 만든 두 가윗날이 조그만 아기의 붉은 몸뚱이를 잘라내기도 한다. 이브가 다 먹은 붉은 열매가 그 속에 들어 있다가 한 달에 한 번 우는가 보다.

저자의 아시아 여행기. 여성 시인으로서의 글쓰기에 대한 고민을 담았다.
주요기사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