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맥도날드, 기라델리 초콜릿으로 만든 ‘핫초코’ 선봬
더보기

맥도날드, 기라델리 초콜릿으로 만든 ‘핫초코’ 선봬

동아닷컴 박상재 기자 입력 2019-11-05 13:22수정 2019-11-05 13:23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한국맥도날드는 5일 기라델리 초콜릿으로 만든 ‘핫초코’를 출시했다.

새로 선보인 핫초코는 깊고 진한 초콜릿 맛을 느낄 수 있다. 특히 기라델리는 미국 캘리포니아주 샌프란시스코에서 160여 년 동안 초콜릿을 만들어 왔다.

겨울 한정으로 다음날인 6일부터 내년 3월까지 판매한다. 판매 가격은 2000원 대다.

한국맥도날드는 “‘맥카페’ 메뉴를 다양화해 더 많은 소비자가 음료를 즐길 수 있도록 했다”면서 “핫초코는 남녀노소 다양한 연령 층이 선호할 것”이라고 설명했다.


동아닷컴 박상재 기자 sangjae@donga.com
주요기사


오늘의 핫이슈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