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롯데제과, 앙금과 버터 넣은 ‘앙빠빠샌드’ 출시
더보기

롯데제과, 앙금과 버터 넣은 ‘앙빠빠샌드’ 출시

동아닷컴 박상재 기자 입력 2019-10-10 16:57수정 2019-10-10 16:57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롯데제과는 앙금과 버터를 넣은 아이스 디저트 ‘앙빠빠샌드’를 10일 출시했다.

앙빠빠샌드는 카스텔라와 아이스크림을 사용한 것이 특징이다. 특히 팥 시럽과 고소한 버터, 부드러운 크림이 3개 층으로 조화를 이뤘다. 이와 함께 아이스크림 안에 통 단팥을 넣어 씹는 맛을 살렸다.

롯데제과는 앙빠빠샌드 출시와 함께 다양한 마케팅 활동을 이어갈 계획이다.

롯데제과는 지난해 앙버터(앙금+버터)와 빠다코코낫을 활용한 ‘앙빠’ DIY(Do It Yourself·직접 만드는) 디저트를 선보이는 등 여러 차례 신제품 개발에 성과를 내고 있다.

동아닷컴 박상재 기자 sangjae@donga.com
주요기사


오늘의 핫이슈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