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생태습지 보호하고 피부도 촉촉하게… 착한 ‘친환경 보습크림’
더보기

생태습지 보호하고 피부도 촉촉하게… 착한 ‘친환경 보습크림’

조선희 기자 입력 2019-10-22 03:00수정 2019-10-22 03:00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아모레퍼시픽, 프리메라 ‘알파인 베리 워터리 크림’ 내놔
습지에 서식하는 ‘수달’ 캐릭터로 디자인

프리메라가 습지를 보호하는 친환경 캠페인인 ‘러브 디 어스(Love the Earth)’ 일환으로 알파인 베리 워터리 크림 한정판 2종을 출시했다.

이번에 선보인 한정판 제품은 프리메라의 베스트셀링 제품인 알파인 베리 워터리 크림, 알파인 베리 워터리 인텐시브 크림 100mL 대용량이며, 우리가 살고 있는 지구와 습지에 서식하는 수달을 귀여운 캐릭터로 디자인했다.

제품의 용기에 재생 플라스틱을 적용하고 FSC(국제산림관리협회)가 인증한 종이에 식물성 콩기름 잉크로 인쇄해 제품의 용기부터 패키지까지 친환경적으로 제작했다.


알파인 베리 워터리 크림과 알파인 베리 인텐시브 크림은 공통적으로 야생 스트로베리 새싹과 블랙베리 추출물을 담은 알파인 베리 콤플렉스TM을 함유하고 있어 72시간 동안 보습을 지속시켜주는 특징이 있으며, 피부 타입과 원하는 보습감에 따라 선택할 수 있다.

주요기사

알파인 베리 워터리 크림은 피부 안팎으로 생기 있고 윤기 나는 촉촉함을 선사하며, 알파인 베리 워터리 인텐시브 크림은 피부 장벽 강화 및 진한 보습 효과가 있어 가을철 진한 보습감을 원하는 고객들을 위한 고수분 크림이다.

한편 러브 디 어스(Love the Earth) 캠페인은 지구 생명의 원천인 생태습지를 보호하고 그 중요성을 알리기 위한 프리메라의 사회공헌 캠페인으로 올해로 8년째 진행하고 있다. 매년 출시되는 한정판 제품의 판매 수익금 일부는 ‘동아시아 람사르 지역센터’의 습지 보호 활동에 기부된다.

알파인 베리 워터리 크림 한정판 2종은 전국 백화점 프리메라 매장 및 플래그십 스토어, 아모레퍼시픽 카운셀러, 아모레퍼시픽몰, 시코르, 아리따움에서 만나볼 수 있다. 환경을 생각하는 고객을 위해 백화점, 아모레퍼시픽몰 등에서 구매 시 마스코트 수달 인형을 증정한다.

조선희 기자 hee3110@donga.com
#스마트 컨슈머#화장품#아모레퍼시픽#알파인 베리 워터리 크림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