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최강욱 “檢, 조국 수사결과 허접하자…별개 혐의 만들어 언론플레이”
더보기

최강욱 “檢, 조국 수사결과 허접하자…별개 혐의 만들어 언론플레이”

뉴스1입력 2020-01-22 14:52수정 2020-01-22 15:18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최강욱 청와대 공직기강비서관. (청와대 제공) 2018.9.7/뉴스1
최강욱 청와대 공직기강비서관은 22일 검찰이 자신을 향해 조국 전 법무부장관 아들의 허위 인턴 증명서 발급에 연루됐다고 보고 조사를 이어나가고 있는 데에 “전형적인 조작수사고 비열한 언론플레이”라고 주장했다.

윤도한 청와대 국민소통수석은 이날 오후 춘추관에서 기자들과 만나 해당 사안에 대한 검찰 수사에 대해 최 비서관의 입장을 이렇게 전했다.

최 비서관은 “조 전 장관에 대한 수사결과가 너무 허접해 여론에 대한 비판이 우려되자, 별개 혐의를 만들어 여론을 무마할 정도로 이러한 허위 조작된 내용을 언론에 전파하는 것이라고 의심한다”며 “검찰은 수사로 말해야 한다”고 말했다.


(서울=뉴스1)
주요기사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