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직원 성추행 의혹 통일연구원장 해임
더보기

직원 성추행 의혹 통일연구원장 해임

황인찬 기자 입력 2020-01-21 03:00수정 2020-01-21 04:00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통일과 북한 문제를 다루는 국무총리실 산하 국책연구기관인 통일연구원의 임모 원장(62)이 직원 성추행 의혹으로 해임됐다.

20일 통일연구원과 총리실 산하 경제·인문사회연구회(경인사연)에 따르면 경인사연은 17일 이사회를 열어 임 원장의 해임안을 의결했다. 임 전 원장은 지난해 10월 17일 국회 국정감사를 마친 뒤 회식 자리에서 직원들에게 부적절한 신체 접촉을 한 것으로 알려졌다. 경인사연은 임 전 원장과 피해를 주장하는 직원, 동석자 조사 등을 통해 이 같은 해임 결정을 내렸다.

임 전 원장은 남북 정상회담 자문위원, 통일부 정책자문위원장 등으로 활동했던 대북 전문가이지만 취임 7개월 만에 퇴임하게 됐다. 경인사연은 공석이 된 원장직을 새로 공모할 예정이다.


황인찬 기자 hic@donga.com
주요기사
#통일연구원장#성추행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