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책의 향기/밑줄 긋기]베토벤
더보기

[책의 향기/밑줄 긋기]베토벤

동아일보입력 2020-01-18 03:00수정 2020-01-18 03:00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마르틴 게크 지음·북캠퍼스
베토벤은 “내 옆에 서 있는 누군가는 멀리서 들려오는 플루트 소리를 듣는데 나는 아무 소리도 듣지 못했을” 때 자신이 느낀 굴욕감을 서술하면서 이렇게 계속한다.… 그런 일들은 나를 점점 절망으로 몰아갔고 하마터면 내 손으로 내 삶을 끝낼 뻔했어. 오직 예술, 예술만이 나를 붙들어 주었지. 아, 내가 소명이라 느끼는 모든 것을 이루기 전에 세상을 떠나는 일은 불가능해 보인다.

베토벤 탄생 250주년. 독일 음악학의 대가가 훑은 거장의 삶과 음악의 궤적.
주요기사
#베토벤#마르틴 게크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