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LGD, 국내 생산 공정에 불화수소 100% 국산화 성공
더보기

LGD, 국내 생산 공정에 불화수소 100% 국산화 성공

뉴스1입력 2019-10-14 16:58수정 2019-10-14 16:59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LG디스플레이 파주공장 전경.(LG디스플레이 제공) © News1

LG디스플레이가 국내 생산 공장에서 사용하는 불화수소를 100% 국산화하는 데 성공한 것으로 확인됐다.

14일 업계에 따르면 LG디스플레이는 식각, 세정 공정에 필요한 불화수소를 국내업체가 생산하는 제품으로 전면 교체했다.

앞서 LG디스플레이는 일본산 불화수소를 수입해 사용했지만 이달초부터 국내업체가 생산하는 불화수소를 공급받아 생산라인에 투입해왔다.


LG디스플레이의 이번 조치로 일본의 수출규제로 시작된 디스플레이 업계의 소재 국산화는 더욱 가속화될 것으로 보인다.

주요기사

삼성디스플레이도 이달초 국산 불화수소의 공정 도입 테스트를 완료하고 이를 생산라인에 투입하기 시작했다.

한편, 일본은 지난 7월4일부터 고순도 불화수소를 포함해 반도체·디스플레이 핵심소재 3개 품목에 대한 한국향(向) 수출 규제를 강화했다.

하지만 디스플레이용 공정의 경우 반도체 공정에 비해 고순도의 불화수소를 사용하는 빈도와 양이 적어 비교적 쉽게 국산 제품으로 대체할 수 있다는 전망이 제기돼왔다.

(서울=뉴스1)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