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퇴근길 한 컷]U-20 대표팀 선수들 헹가래에 높이 날아오른 정정용 감독
더보기

[퇴근길 한 컷]U-20 대표팀 선수들 헹가래에 높이 날아오른 정정용 감독

원대연 기자 입력 2019-06-17 16:09수정 2019-06-17 16:37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FIFA U-20 월드컵에서 준우승을 차지한 대표팀 환영식이 17일 오후 서울 중구 서울광장에서 열렸다. 대표선수들이 ‘제갈 용’ 별명을 얻은 정정용 감독을 띄워주고 있다.

원대연 기자 yeon72@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