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donga.com

[원대연의 잡학사진]정찰, 폭탄투하는 물론 제독까지…4차산업 발맞춘 육군의 드론
더보기

[원대연의 잡학사진]정찰, 폭탄투하는 물론 제독까지…4차산업 발맞춘 육군의 드론

원대연 기자 입력 2019-05-19 16:30수정 2019-05-19 19:09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16일 경기도 이천시 육군 정보학교에서 열린 드론 운용전술 시연에서 360 카메라를 장착한 드론 운용 시범을 보이고 있다.


육군은 지난 16일 경기도 이천 정보학교에서 드론 운용 전술을 시연했다.
드론의 감시,정찰 능력은 물론이고 타격, 제독, 수송 등 드론을 이용한 다양한 기능과 작전 능력을 이날 선보였다.

우리에게 친숙한 드론의 촬영 능력을 한단계 업그레이드 감시 정찰 능력은 사진을 3D 지형으로 변환하는 3D 모델링과 360 카메라를 장착한 정찰용 드론을 이용한다.
16일 경기도 이천시 육군 정보학교에서 열린 드론 운용전술 시연에서 수송용 드론이 탄약과 식량을 수송하고 있다.

발견된 적은 드론의 장착한 폭탄을 투하하거나 직접 충돌하여 무력화 시킨다.
화생방 오염된 지역에 제독용 드론을 투입해 제독을 한다. 제독드론 4대 운용시 차량보다 시간을 6분 단축시키고 제독지역을 140㎡ 더 확장할 수 있다
16일 경기도 이천시 육군 정보학교에서 열린 드론 운용전술 시연에서 제독용 드론이 오염지역 제독시연을 하고 있다.

고립되어 있는 아군에게는 수송용 드론이 출동한다. 1대당 10Kg까지 운반 가능한 수송용 드론 5-6대는 중대급 부대에 탄약과 식량을 지원 할수 있다.
서욱 육군 참모총장이 16일 경기도 이천 육군 정보학교 드론 전술 운용 시범장을 찾아 드론 조종 체험을 했다.
서욱 육군 참모총장이 16일 경기도 이천 육군 정보학교 드론 전술 운용 시범장을 찾아 정찰 드론 시범을 참관했다.
육군은 4차산업 기술을 활용하는 드론봇 부대를 지난해 창설하고 드론/UAV(무인항공기) 특기 부사관들을 선발했다. 28.8 대 1의 경쟁률을 뚫고 선발된 부사관들은 정보학교내 드론 교육센터에서 드론 운영 전술을 비롯해 조종, 수리 등 전반적인 내용을 교육받고 있다. 이날 시연회에는 서욱 참모총장이 참석해 체험을 해보기도 했다.
경기도 이천시 육군 정보학교 드론 교육센테에서 드론 특기 부사관들이 조종 교육을 받고 있다.
무인항공기 송골매와 리모아이를 감시 정찰에 활용해 오고 있는 육군은 드론 교육을 마친 부사관들을 대대급 부대에까지 배치해 드론을 운용할 예정이다.
경기도 이천시 육군 정보학교 드론 교육센터에서 드론 특기 부사관들이 드론 조립 및 수리 교육을 받고 있다.



원대연 기자 yeon72@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