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donga.com

어린이집서 3살 아이 학대 의혹…경찰, 보육교사 입건
더보기

어린이집서 3살 아이 학대 의혹…경찰, 보육교사 입건

뉴시스입력 2019-05-12 20:28수정 2019-05-12 20:28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세 살 아이 얼굴에 상처…부모 신고로 수사 착수

서울 중랑구의 한 어린이집 보육교사가 세 살 아이를 학대했다는 신고가 들어와 경찰에 수사에 착수했다.

서울 중랑경찰서는 세 살 아이의 얼굴에 손자국이 남도록 뺨을 때린 의혹을 받고 있는 보육교사 A씨를 아동학대 혐의로 입건했다고 12일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지난 9일 아이의 얼굴에 난 상처를 발견한 부모는 같은 날 바로 A씨를 경찰에 신고했다.

경찰은 부모에 대한 조사를 진행한 한편 어린이집으로부터 두 달 분량의 폐쇄회로(CC)TV를 임의제출받아 분석 중이다.

주요기사

CCTV 영상 분석을 마친 뒤 A씨 등을 소환해 학대 행위가 있었는지 조사할 방침이다.

【서울=뉴시스】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