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포토 에세이]첫인사
더보기

[포토 에세이]첫인사

전영한 기자 입력 2019-04-04 03:00수정 2019-04-04 03:00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콩 새싹들이 마침내 씨앗 껍데기를 벗어던졌다. 가냘프고 어린 줄기와 새 잎이 거친 흙을 밀치고 물 한 모금에 의지하며 세상에 모습을 드러냈다. 새로움에 대한 기대와 삶에 대한 희망을 보는 듯하다. 처음이라 모든 것이 낯설고 두려울지도 모른다. 하지만 서로가 함께하기에 비바람이 몰아쳐도 역경을 이겨내리라 믿어 의심치 않는다.

전영한 기자 scoopjyh@donga.com
주요기사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