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헝가리 유람선 침몰시킨 선장 보석… 한국인 1명 시신 추가 수습
더보기

헝가리 유람선 침몰시킨 선장 보석… 한국인 1명 시신 추가 수습

동아일보입력 2019-06-14 03:00수정 2019-06-14 04:27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헝가리 다뉴브강에서 허블레아니호를 추돌해 침몰시킨 크루즈선 바이킹 시긴호 선장 유리 C 씨가 13일 약 6100만 원의 보석금을 내고 석방되면서 종이로 얼굴을 가리고 있다. 유리 C 선장은 사고 직후 휴대전화 기록을 지우는 등 증거인멸을 시도했다. 12일 60대 한국인 남성이 다뉴브강 하류에서 발견돼 한국인 탑승객 33명 가운데 실종자는 3명 남았다.


채널A 캡처
주요기사
#헝가리#다뉴브강#허블레아니호#유람선 침몰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