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제50회 한독학술대상에 경희대 약학대학 김동현 교수
더보기

제50회 한독학술대상에 경희대 약학대학 김동현 교수

정용운 기자 입력 2019-10-10 12:25수정 2019-10-10 18:07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제50회 한독학술대상에 경희대 약학대학 김동현 교수.

한독(대표이사 김영진, 조정열)과 대한약학회(회장 이용복)가 공동 제정한 제50회 한독학술대상 수상자로 경희대학교 약학대학 김동현 교수가 선정됐다.


한독학술대상은 약학 분야의 연구의욕을 고취하기 위해 제정된 상으로 뛰어난 연구 성과로 약학 발전에 이바지한 연구자에게 수여된다. 1970년 약학학술상으로 제정된 이래 한독학술대상으로 명칭이 변경됐으며 올해로 50회째를 맞았다.

올해 수상자인 김동현 교수는 전세계적으로 장내세균군집의 역할이 거의 알려지지 않았던 35년 전 연구를 시작해 ‘장내세균의 생리활성’에 대한 연구를 지속해오며 국내 장내미생물학을 선도하고 있다. 이를 바탕으로 ‘장내세균군집 조절’이라는 새로운 기전을 가진 약물 개발의 기반을 구축했으며, 다양한 분야에서 장내세균군집을 활용할 수 있는 연구 기반을 마련했다. 또 전국약학대학협의회 회장을 역임하며 활발한 연구활동과 함께 교육, 사회활동 등을 펼치며 약학 발전에 기여하고 있다.

제50회 한독학술대상 시상식은 10월 14일 여수엑스포컨벤션센터에서 열리는 2019 대한약학회 추계학술대회에서 진행된다. 수상자에게는 상금 2000만 원과 약연탑이 수여된다.

정용운 기자 sadzoo@donga.com
관련기사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