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GTX-B, 인천발 KTX 등 교통 호재 많은 ‘송도 타임스페이스’ 상가 분양
더보기

GTX-B, 인천발 KTX 등 교통 호재 많은 ‘송도 타임스페이스’ 상가 분양

동아경제입력 2019-01-21 11:04수정 2019-01-21 11:15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송도 타임스페이스’ 조감도

지하철과 도로 등 새 길이 뚫리면 교통이 편리해지는 것은 물론 인근에 주거와 상업시설들이 속속 자리를 잡으면서 지역이 활성화되고 인근 부동산 가치도 오르기 마련이다. 때문에 지하철 개통은 부동산에서도 대표적인 프리미엄으로 꼽힌다. 지하철 개통을 앞둔 단지는 부동산 불황에도 나홀로 시세 상승을 이어가기도 한다.

송도국제도시 수도권광역급행철도(GTX-B)사업이 탄력을 받으면서 부동산 시장도 꿈틀대고 있다. 노선이 개통되면 인천과 서울 생활권을 20분대에 연결하고 남양주 마석까지도 30~40분대에 이동이 가능하다. 인천발 KTX 개통도 송도의 큰 호재다. 인천발 KTX 직결사업은 수인선 송도역부터 경기도 화성시 봉담읍 내리 경부고속철도선 본선까지 KTX가 운행할 수 있도록 철로를 연결하는 사업이다. 그 외 제2외곽순환도로 개통시 전국 일일 생활권도 가능하게 된다.

대규모 교통개선책들이 속도를 내면서 분양시장도 활황세다. 지난해 송도에서만 7,100여 가구의 아파트가 분양됐는데 모두 완판됐다. 특히 상가시장은 아파트 규제에 따라 풍선효과를 받으면서 투자자들의 주목을 받고 있다. 지난 5일에 인천 연수구 송도동 8-21번지 외 1필지에 위치하는 ‘송도 타임스페이스’ 상가 홍보관이 오픈 했는데 방문객들로 북적였다.

분양대행사 와이낫플래닝 관계자는 “송도 타임스페이스는 GTX-B노선과 인천발 KTX 등 대형 교통 호재의 최대 수혜 단지로 꼽힌다”면서 “뿐만 아니라 송도신도시 내에서도 24시간 잠들지 않는 중심상권으로 꼽히는 국제업무단지상권에 자리잡아 투자자들의 관심이 높다”고 말했다.

주요기사

‘송도 타임스페이스’는 지하3층~지상11층 대지면적 1만6,856㎡, 연면적 8만3,478㎡ 규모다. 1,322㎡ 대규모 만남의 광장과 180m 스트리트형 구조로 총 448점포로 구성된다. 인근 신세계복합몰(예정), 롯데몰(예정), 이랜드몰(예정) 그리고 타임스페이스까지 감안하면 이 일대는 여의도 공원 약 4.5대에 달하는 쇼핑 특구가 탄생한다. 특화된 상가 설계도 돋보인다. 대면형 상가 배치와 인근 상가와 마주보는 특화 배치, 4면 대방 구조로 설계함으로써 고객들의 유입을 극대화했다.

‘송도 타임스페이스’의 최대 장점은 입지다. 커널워크상권과 송도중심상권, 캠퍼스타운1상권과 캠퍼스타운2상권의 최고 중심상권인 국제업무단지상권에 위치한다. 국제업무단지상권은 인천의 강남으로 24시간 잠들지 않는 도시로 불린다. 또한 롯데몰과 신세계스타필드, 이랜드몰 등 국내 메이져 유통사가 집중되어 있는 슈퍼블럭 내 최대상권으로 유동인구가 집중되는 입지이다.

상가 수익률과 직결되는 배후수요도 탄탄하다. 인근 오피스텔 약 3,000실, 기업체 근로자만 약 1만6,000명 등이 달한다. 사업지 반경 3km 이내에는 약 4만3,000세대 약 9만7,000명이 분포되어 있다. 뿐만 아니라 국제학교와 국제캠퍼스 등 인근 8개 대학교 약 3만7,000명 그리고 지식정보단지와 바이오단지 약 6,000명 종사자, 글로벌 관광객수는 연 약 1,200만명에 달한다. 홍보관은 인천시 연수구 송도동 21-54에 위치해 있다.

동아닷컴 최용석 기자 duck8@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