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중국인 입국 금지”…우한 폐렴 확산에 靑 청원 20만 돌파
더보기

“중국인 입국 금지”…우한 폐렴 확산에 靑 청원 20만 돌파

뉴시스입력 2020-01-26 11:34수정 2020-01-26 11:34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춘절 기간 한시적 입국 금지 요청…선제 조치 필요"

‘우한 폐렴’으로 불리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가 한국을 포함해 전 세계적으로 확산 추세를 보이자, 중국인 입국을 한시적으로 금지해달라는 청와대 국민 청원이 20만명을 돌파했다.

23일 ‘중국인 입국 금지 요청’이라는 제목으로 올라온 게시글은 사흘 만인 26일 20만명을 넘어섰다. 청와대나 정부 관계자는 한 달 내 20만명의 동의를 얻은 게시글에 한에서 답변하게 돼 있다.

최초 청원자는 “중국발 코로나바이러스가 확산되고 있다”며 “북한마저도 중국인 입국을 금지하는데 춘절 기간이라도 한시적 입국 금지를 요청한다”고 적었다. 이어 “이미 우리나라 상륙한 뒤에는 늦지 않겠는가”라며 “선제적 조치가 필요하다”고 말했다.


국내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확진자는 3명으로 집계됐다. 현재까지 확진자를 제외한 조사대상 유증상자는 48명이며 이 중 47명은 음성으로 격리가 해제됐고 1명은 검사가 진행 중이다.

주요기사

[서울=뉴시스]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