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김형오 “탄핵때 찬반 여부를 공천 기준으로 삼진 않을 것”
더보기

김형오 “탄핵때 찬반 여부를 공천 기준으로 삼진 않을 것”

조동주 기자 , 최우열 기자 입력 2020-01-24 03:00수정 2020-01-24 04:24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한국당 공천관리위원장 인터뷰 자유한국당 김형오 공천관리위원장이 “박근혜 전 대통령 탄핵에 대한 찬반을 공천 기준으로 삼아 시비하진 않겠다”고 밝혔다.

김 위원장은 23일 국회에서 공관위 첫 회의 직후 동아일보와 단독 인터뷰를 갖고 “아무도 ‘넌 90%’ ‘넌 75%’ 이런 식으로 탄핵에 대해 책임을 재단할 수 없다. 그 대신 (박 전 대통령) 탄핵 이후 책임의식을 갖고 어떤 길을 걸었는지를 (공천 과정에서) 평가하겠다”며 이같이 말했다. 그는 이어 “좋은 국회의원은 보스에게만 잘 보이는 게 아니라 의정활동을 잘하는 사람”이라며 “이미 20대 국회 원내대표들에게 (개별 의원들의) 평가자료를 모두 받았다”고도 했다.

조동주 djc@donga.com·최우열 기자




관련기사
#자유한국당#김형오 공천관리위원장#공천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