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외교부 “히말라야 안나푸르나 눈사태로 한국인 4명 실종”
더보기

외교부 “히말라야 안나푸르나 눈사태로 한국인 4명 실종”

동아닷컴 최윤나 기자 입력 2020-01-18 10:51수정 2020-01-18 16:57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사진=스포츠동아 DB

네팔 히말라야 안나푸르나에서 눈사태가 발생해 한국인 4명이 실종됐다.

외교부는 히말라야 안나푸르나로 떠난 등반팀 중 한국인 9명이 베이스캠프에서 트레킹에 나섰다가 눈사태를 만나 4명이 실종됐다고 18일 밝혔다.

지난 17일(현지시각) 오전 10시 30분부터 11시 사이 네팔 안나푸르나 베이스 캠프(ABC) 트래킹 코스 중 해발 3230m 데우랄리 지역에서 눈사태가 발생했다.


나머지 5명은 안전하게 대피했다고 전해졌다.

주요기사

한-네팔 관광 및 트레킹 운영 협회 사무총장은 이날 주네팔대사관에 우리 국민이 트레킹 도중 눈사태로 실종돼 수색 중이라는 사실을 전했다.

주네팔대사관은 사고 접수 직후 포카라 경찰관계자에게 수색을 요청하고 실종자의 국내 가족들에게 소식을 전했다.

외교부와 주네팔대사관은 17일 비상대책반을 구성했다.

또 네팔 당국에 신속한 실종자 수색요청, 본부 신속대응팀 파견, 가족지원 등 필요한 영사조력을 적극 제공할 예정이라고 전했다.

최윤나 동아닷컴 기자 yyynnn@donga.com
오늘의 핫이슈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