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오세훈 멀티골’ 한국, 우즈벡에 2-1 승리…조 1위 확정
더보기

‘오세훈 멀티골’ 한국, 우즈벡에 2-1 승리…조 1위 확정

정봉오 동아닷컴 기자 입력 2020-01-15 21:08수정 2020-01-15 23:29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방콕(태국)=뉴스1) 대한민국 U-23 대표팀 오세훈이 15일 오후(현지시간) 태국 방콕 탐마삿 스타디움에서 열린 ‘’2020 AFC U-23 챔피언십‘’ 우즈베키스탄과의 조별리그 3차전에서 득점에 성공한 뒤 동료들과 함께 기쁨을 나누고 있다. 2020.1.15/뉴스1

한국 U-23 대표팀이 15일 우즈벡을 잡고 조 1위를 확정지었다.

김학범호는 이날 오후 태국 방콕 탐마삿 스타디움에서 우즈벡과 ‘2020 AFC U-23 챔피언십 C조 조별리그 3차전’을 치렀다.

4-2-3-1 전형으로 우즈백전에 나선 한국은 전반 4분 만에 선제골을 넣었다. 정승원의 중거리 슛이 오세훈의 몸에 맞고 골문 안으로 들어갔다. 이 골은 오세훈의 골로 기록됐다.


전반 20분 우즈벡의 동점골이 나왔다. 압디솔리코프가 가니에프의 도움을 받아 골망을 갈랐다.

주요기사

후반 25분 한국의 결승골이 터졌다. 선제골을 만들었던 오세훈이 왼발 땅볼 슈팅으로 골을 넣어 생일을 자축했다.

중국, 이란을 상대로 2연승을 거둔 한국은 이날 우즈벡까지 잡아 C조 1위를 확정 지었다.

정봉오 동아닷컴 기자 bong087@donga.com
오늘의 핫이슈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