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30~50대 남성 취업 28개월째 감소… 1982년 통계 작성이후 최장기간
더보기

30~50대 남성 취업 28개월째 감소… 1982년 통계 작성이후 최장기간

세종=송충현 기자 입력 2019-12-16 03:00수정 2019-12-16 09:11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고용 시장의 허리 격인 30∼50대 남성 취업자 수가 역대 최장 기간 줄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 연령대의 고용률도 지난해 2월부터 부진한 모습을 보이고 있다.

15일 통계청에 따르면 30∼50대 남성 취업자 수는 2017년 8월부터 지난달까지 28개월 연속 줄었다. 1982년 7월 관련 통계가 집계된 이후 최장 기간 감소세다. 종전 기록은 2015년 4월부터 2016년 10월까지 19개월 연속 감소였다.

30∼50대 남성은 제조업에 종사하는 비중이 높다. 한국 경제가 제조업 위주인 만큼 경기 흐름에 영향을 많이 받는다. 국제통화기금(IMF) 구제금융 직후인 1998년 1월부터 1999년 3월까지 15개월 연속, 글로벌 금융위기 때인 2009년 3월부터 같은 해 8월까지도 30∼50대 남성 취업자 수가 줄었다. 이 연령대의 고용률 역시 지난해 2월부터 올해 11월까지 4차례를 제외하곤 모두 감소했다. 30∼50대 남성 인구가 줄어드는 속도보다 취업자 수 감소 속도가 빠른 것이다.


세종=송충현 기자 balgun@donga.com

주요기사
#30대#50대 남성 취업자#제조업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