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美국방부 “北레토릭 심각히 여겨…비핵화 약속 이행해야”
더보기

美국방부 “北레토릭 심각히 여겨…비핵화 약속 이행해야”

뉴스1입력 2019-12-13 08:39수정 2019-12-13 08:39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 News1

미국 국방부가 북한을 향해 비핵화 및 대륙간탄도미사일(ICBM) 발사 중단 약속을 이행할 것을 촉구했다.

12일(현지시간) 미국의소리(VOA) 등에 따르면 윌리엄 번 미국 합동참모본부 부국장은 이날 브리핑에서 “북한은 비핵화와 장거리미사일 발사를 중단하겠다고 약속했다”며 “우리는 그들이 약속을 이행하길 바란다”고 밝혔다.

번 부참모장은 이어 “우리는 최선을 희망하면서도 최악에 대비한다”고 말했다.


특히 그는 “북한의 최근 ‘레토릭’(수사)을 심각하게 여긴다”며 한국과 함께 위협에 대응할 수 있는 방어태세를 갖추고 있다고 강조했다.

주요기사

번 부국장은 연기 결정된 한미 연합공중훈련의 재개를 고려할 것인지를 묻는 질문엔 미군은 항상 대비태세와 관련한 다음 단계를 어떻게 할지에 대해 고려하고 있다고 답했다.

북한은 전날 외무성 대변인 담화를 통해 미국의 요청으로 소집된 유엔 안전보장이사회를 강력히 비판했다. 북한 외무성 대변인은 미국이 도끼로 제 발등을 찍는 것과 같은 어리석을 행동을 했다며 “어느 길을 택할 것인가에 대한 명백한 결심을 내리게 하는 데 결정적인 도움을 주었다”고 밝혔다.


(서울=뉴스1)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