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아파트 엘리베이터 고치던 30대 승강기에 깔려 사망
더보기

아파트 엘리베이터 고치던 30대 승강기에 깔려 사망

박태근 기자 입력 2019-11-15 13:42수정 2019-11-15 14:04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사진은 기사 내용과 무관함)

아파트 엘리베이터를 고치던 30대 남성이 승강기 아래 깔려 숨지는 사고가 15일 발생했다.


이날 오전 9시59분경 전남 목포시 산정동 한 아파트에서 승강기 업체 직원 A 씨(38)가 승강기에 깔려있다는 신고가 119에 접수됐다.

119구조대가 현장에 도착했을 때 A 씨는 이미 숨진 상태였던 것으로 알려졌다.

구조대는 1시간 30여분 후 A 씨를 구조물에서 빼내 인근 병원으로 이송했다.


경찰과 소방 당국은 A 씨가 고장난 엘리베이터를 수리하던 중 사고를 당한 것으로 보고 정확한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주요기사

박태근 동아닷컴 기자 ptk@donga.com
오늘의 핫이슈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