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태국 푸껫서 스쿠버다이빙하던 30대 한국인 사망”
더보기

“태국 푸껫서 스쿠버다이빙하던 30대 한국인 사망”

뉴스1입력 2019-10-20 11:40수정 2019-10-20 11:41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지난 19일(현지시간) 태국 푸켓에서 스쿠버 다이빙을 하던 30대 한국인 남성이 사망했다. (출처=방콕포스트 갈무리) © 뉴스1

태국 푸껫에서 스쿠버 다이빙을 하다 의식을 잃은 한국인 30대 남성이 숨졌다고 방콕포스트가 20일(현지시간) 보도했다.

경찰 조사에 따르면 한국인 남성은 전날 푸껫에서 남쪽으로 약 12km가량 떨어진 라차 야이 섬의 산호초를 둘러보기 위해 다른 관광객 39명과 함께 잠수정을 타고 섬 근처에 도착했다. 그리고 스쿠버 다이빙을 하던 도중 갑작스러운 쇼크를 받았고 압축 공기 탱크의 일부가 풀렸다.

신문은 주변에 있던 태국인 스쿠버 다이빙 강사가 그를 구조하기 위해 급히 왔지만 두 사람 모두 익사했다고 전했다. 다른 관광객들도 강사를 따라 스쿠버 다이빙을 실시하고 있었던 중이었다.


두 사람은 인근 찰롱 병원으로 가는 가운데 숨졌다.

주요기사

경찰은 추가 조사와 함께 한국 대사관과의 조율을 통해 관광객의 사망 사실을 가족이나 친지들에게 알릴 예정이라고 신문은 전했다.

(서울=뉴스1)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