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황교안 “조국 사퇴, 애국시민의 승리…檢, 끝까지 파헤쳐야”
더보기

황교안 “조국 사퇴, 애국시민의 승리…檢, 끝까지 파헤쳐야”

김진하 동아닷컴 기자 입력 2019-10-15 09:25수정 2019-10-15 09:35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황교안 자유한국당 대표. 뉴스1

황교안 자유한국당 대표가 조국 전 법무부 장관 사퇴와 관련하여 “애국시민의 승리”라고 자축하며 “대통령은 국민에게 사죄하라”고 주장했다.

황 대표는 자신의 페이스북을 통해 “조국이 결국 물러났다”며 “지난 35일, 과연 누구를 위한 시간이었나? 국민들은 이 정권의 위선과 거짓에 분노했다. 우리는 함께 분노하고 함께 행동했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모든 문제는 대통령으로부터 시작된 것”이라며 “국민의 분노하는 목소리를 무시한 대통령은 국민에게 사죄하라. 대충 넘어갈 일이 아니다. 통절한 마음으로 국민에게 사죄하라”고 촉구했다.


이어 “검찰에게도 요청한다”며 “이 정권의 수사방해에 절대 흔들리지 말라. 조국 수사에 대해 끝까지 불법과 불의를 파헤쳐, 한 점 의혹 없이 진실을 밝혀내야 한다”고 강조했다.

주요기사

황 대표는 “저와 자유한국당은 더욱 낮은 자세로 국민여러분과 함께 나라를 바로 세워가겠다”며 “조국의 사퇴는 애국시민의 승리다. 애국시민들께 감사드린다”고 덧붙였다.

김진하 동아닷컴 기자 jhjinha@donga.com
오늘의 핫이슈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