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10분 마다 강수정보 알린다…기상청, 초단기 강수예측정보 제공
더보기

10분 마다 강수정보 알린다…기상청, 초단기 강수예측정보 제공

뉴스1입력 2019-07-22 11:28수정 2019-07-22 11:29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 News1

기상청이 비에 대한 국민의 높은 관심을 반영해 ‘초단기 강수예측정보’를 제공한다고 22일 밝혔다.

초단기 강수예측정보는 일상생활에 가장 영향을 많이 주는 강수 정보를 국민이 이해하기 쉽게 제공하기 위해 정부 혁신사업의 일환으로 개발됐다. 초단기 강수예측정보는 시간당 강수량을 보여주는 이미지 형태로 제공하며 10분마다 갱신되고 6시간까지 알려준다.

현재 시각을 기준으로 1시간 전은 레이더 관측자료(10분 간격)이며 이후로 강수영역 영상(10분 간격)은 수치예보모델이 생산한 자료다.

초단기 강수예측정보는 기상청 날씨누리(www.weather.go.kr)와 모바일 웹에서 이용 할 수 있으며 날씨누리 첫 화면의 영상부분과 ‘날씨영상> 초단기 강수예측’에서 확인할 수 있다.

주요기사

김종석 기상청장은 “비가 수 시간 내에 언제 어디에 내릴지에 대한 정보는 국민 생활과 재해 예방에 직결되는 매우 중요한 정보”라면서 “앞으로 국민의 안전과 행복을 위해 보다 나은 기상서비스를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서울=뉴스1)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