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경북 상주 규모 3.9 지진…올해 3번째 ‘진도 4’ 지진
더보기

경북 상주 규모 3.9 지진…올해 3번째 ‘진도 4’ 지진

뉴시스입력 2019-07-21 11:26수정 2019-07-21 11:26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경북·충북 진도 4, 대전·세종·전북 진도 3 진동

21일 경북 상주시에서 규모 3.9의 지진이 발생했다.

기상청에 따르면 이날 오전 11시04분께 경북 상주시 북북서쪽 11㎞ 지역에서 규모 3.9의 지진이 일어났다.

진앙은 북위 36.50도, 동경 128.10도며 발생깊이는 14㎞다.


이 지진으로 경북·충북에 진도 4, 대전·세종·전북에 진도 3, 강원·경기·경남·대구·충남에 진도 2의 진동이 감지됐다.

주요기사

진도 4는 실내에서 많은 사람이 느끼고, 밤에는 잠에서 깨기도 하며, 그릇과 창문 등이 흔들리는 정도의 수준이다.

올해 진도 4의 지진이 발생한 것은 지난 1월10일 경북 경주시 남남서쪽 5㎞ 지역에서 규모 2.5의 지진이 발생했을 당시와 지난 4월19일 강원 동해시 북동쪽 54㎞ 해역에서 규모 4.3의 지진이 발생했을 당시에 이어 이번이 세번째다.

【서울=뉴시스】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