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홍남기, 조국 수석 ‘죽창가’ 부적절 지적에 “단호한 의지 표현”
더보기

홍남기, 조국 수석 ‘죽창가’ 부적절 지적에 “단호한 의지 표현”

뉴스1입력 2019-07-15 16:24수정 2019-07-15 17:06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홍남기 경제부총리겸 기획재정부 장관이 15일 서울 여의도 국회 예산결산특별위원회 전체회의장에서 이종걸 더불어민주당 의원의 질의에 답변하고 있다. 2019.7.15/뉴스1 © News1

홍남기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은 15일 조국 청와대 민정수석비서관이 SNS에 고 김남주 시인이 작사한 ‘죽창가’를 게재한 데 대해 “감정적 표현보다는 우리 정부의 필요한 분야에 대해 단호하게 대응하겠다는 의지를 표현한 것”이라고 밝혔다.

홍 부총리는 이날 국회 예산결산특별위원회 전체회의에서 진행한 종합정책질의에서 박덕흠 자유한국당 의원이 ‘조 수석이 죽창가를 SNS에 올린 것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느냐’는 질의에 이렇게 답했다.

홍 부총리는 또 “감정적으로 대응하는 것은 양국에 도움이 되지 않을 것 같다”며 “양국 모두 냉철하게 보고 대응을 해야 하지 않을까 생각이 된다”고 강조했다.

또한 홍 부총리는 정태옥 한국당 의원이 조 수석의 죽창가 게재 등을 언급한 후 “현 정부가 대책 없이 강경하고 감정적인 발언을 한다. 이게 무슨 해결이 되느냐”고 지적하자 “(정 의원이 지적한) 사례는 한두 분의 의견이라 본다”며 “정부는 굉장히 차분하고 단호하게 이제까지 꾸준하게 대책을 세워오고 대응하고 있다”고 말했다.

주요기사

박 의원은 “외교 갈등을 의병과 죽창으로 풀 수가 없는 것”이라며 “반일감정을 부추기다보면 국익에 얼마나 도움이 되겠느냐. 결국은 국민들만 손해를 볼 수밖에 없다”고 우려했고 정 의원 역시 “차분히 대응해야 할 부분”이라고 지적했다.

앞서 조 수석은 지난 13일 자신의 페이스북에 “SBS 드라마 ‘녹두꽃’ 마지막 회를 보는데 한참 잊고 있던 이 노래가 배경음악으로 나왔다”며 죽창가를 들을 수 있는 링크를 올렸다. 일본의 수출 규제 사태에 대한 조 수석의 메시지라는 분석이 나왔다.

(서울=뉴스1)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