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中 “대만에 무기 파는 美기업 제재”
더보기

中 “대만에 무기 파는 美기업 제재”

손택균 기자 입력 2019-07-13 03:00수정 2019-07-13 03:00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왕이 “美 불장난 말라” 경고 중국 정부가 “대만에 무기를 판매하거나 판매 과정에 참여하는 미국 기업을 제재하겠다”고 경고했다. 겅솽(耿爽) 중국 외교부 대변인은 12일 성명을 내고 “중국은 자국의 이익을 지키기 위해서 대만에 무기를 판매하는 과정에 참여하는 미국 기업을 제재할 것”이라고 밝혔다.

겅 대변인은 “대만에 무기를 판매하는 미국의 행위는 국제법과 국제 관계 기본 원칙, ‘하나의 중국’ 원칙을 심각하게 위반하는 것”이라며 “이는 중국의 주권과 국가 안전을 침해하는 행위”라고 주장했다.

로이터통신에 따르면 동유럽을 순방 중인 왕이(王毅) 중국 외교담당 국무위원 겸 외교부장도 이날 헝가리 부다페스트에서 열린 기자회견 중에 “미국은 대만과 관련한 불장난을 하지 말아야 할 것”이라고 경고 메시지를 날렸다.

미국 국무부는 8일 에이브럼스 탱크와 스팅어 미사일을 포함한 22억 달러(약 2조6000억 원) 규모의 무기를 대만에 판매하는 계획을 승인했다. 이 결정 직후 중국에서는 민군 합동 해상 수송 훈련이 실시됐으며 중국 관영 글로벌타임스는 “중국군은 대만 상륙 작전 임무를 수행할 준비를 갖추어야 한다”는 전문가 견해를 전했다.

주요기사

손택균 기자 sohn@donga.com
#중국#대만#미국#왕이#무기 판매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