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시진핑, 평양 도착…1박2일 국빈방문 시작
더보기

시진핑, 평양 도착…1박2일 국빈방문 시작

뉴시스입력 2019-06-20 11:53수정 2019-06-20 11:53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중국 주석, 14년만에 북한 방문

중국 시진핑 국가주석이 탄 전용기가 20일 오전 베이징을 떠나 평양에 도착했다.

중국 중앙(CC)TV, 관영 신화통신은 시 주석이 탑승한 전용기가 이날 오전 11시40분( 북한 현지시간) 평양에 도착했다고 속보로 보도했다.

앞서 CCTV는 시 주석이 수행단과 함께 전용기편으로 베이징을 떠났다고 전했다.


수행단에는 시 주석의 부인 펑리위안 여사와 딩쉐샹 공산당 중앙판공청 주임, 양제츠 외교담당 정치국원, 왕이 중국 외교담당 국무위원 겸 외교부장,허리펑 국가발전개혁위원회 주임이 포함됐다.

주요기사

중국의 국가 최고지도자가 방북한 것은 2005년 10월 당시 후진타오(胡錦濤) 주석 이후 14년 만에 처음이다.

【서울=뉴시스】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