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donga.com

류현진, 피츠버그전 6이닝 2실점…시즌 7승 보인다
더보기

류현진, 피츠버그전 6이닝 2실점…시즌 7승 보인다

뉴시스입력 2019-05-26 12:37수정 2019-05-26 12:37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4경기 연속 승리 눈앞
연속 무실점 '32이닝' 마감
4회 동점 상황서 2루타 작렬

‘코리안 몬스터’ 류현진(32)이 시즌 7승 달성을 바라보고 있다.

류현진은 26일(한국시간) 미국 펜실베니아주 피츠버의 PNC파크에서 열린 2019 메이저리그(MLB) 피츠버그 파이어리츠와의 원정경기에 선발등판, 6이닝 10피안타 3탈삼진 2실점 투구를 선보였다.

5월 들어 난공불락의 투구를 선보였던 류현진은 이날 다소 불안한 모습을 보였다. 제구력이 지난 경기에 비해 떨어졌고, 피츠버그 타자들의 적극적인 타격에 고전했다. 그러나 위기 상황에서 전력피칭으로 탈출했고, 맞혀 잡는 투구로 실점을 최소화했다.류현진은 93마일(150㎞)에 이르는 포심패스트볼과 투심패스트볼, 컷패스트블, 체인지업, 커브를 섞어 던졌다.

10피안타는 시즌 최다 피안타 경기였다. 류현진은 이날 2회말 실점을 하면서 박찬호의 기록(33이닝 무실점)을 넘어서는 데도 실패했다.

주요기사

다저스는 7회 현재 7-2로 앞서가고 있다. 이대로 승리하면 류현진은 시즌 7승(1패)을 달성하게 된다. 시즌 평균자책점은 1.52에서 1.65로 조금 높아졌다.

류현진은 순조로운 출발을 했다. 1회말 애덤 프레이즈를 초구에 3루수 땅볼로 잡아낸 류현진은 브라이언 레이놀드와 스탈링 마르테를 모두 3구 삼진으로 처리했다. 결정구로 하이패스트볼, 바깥쪽 슬라이더를 활용했다.

그러나 류현진은 2회부터 제구력이 다소 흔들렸다. 선두타자 조쉬 벨에게 2루타를 허용한 후 다음타자 멜키 카브레라의 포수 땅볼 때 다저스 포수 러셀 마틴의 3루수 악송구로 인해 실점을 했다. 타자주자 카브레라는 2루에 안착했다. 이후 프란시스코 서벨리에게 1타점 적시타를 맞았다. 더이상 실점 없이 이닝을 막았지만, 연속 무실점 행진이 32이닝에서 끝이 났다.

위기는 계속 됐다.

류현진은 3회 1사 후 마르테와 벨에게 연속 안타를 맞았다. 심기일전한 류현진은 카브레라를 상대로 초구에 낮은 투심패스트볼을 던져 유격수 병살타를 유도했다.

4회 최대 위기에 처했다. 선두타자 케빈 뉴먼을 상대로 9구까지 가는 승부 끝에 내야안타를 맞은 뒤 엘리아스 디아즈에게 2루타를 맞아 무사 2, 3루 위기에 몰렸다. 그러나 콜 터커와 조 머스그로브, 프레이저를 모두 외야 뜬공으로 처리했다. 코디 벨린저 등 다저스 강견의 외야수들은 피츠버그 3루주자의 태그업을 막았다.

류현진은 5회에도 위기에 몰렸다. 레이놀드에게 안타를 맞은 후 마르테에게 기습번트 안타를 허용했다. 그러나 다음타자 벨에게 몸쪽 컷패스트볼을 던져 유격수 병살타로 잡아냈다. 이어 카브레라를 3루수 앞 땅볼로 처리했다.

류현진은 6회 선두타자 뉴먼에게 2루타를 맞았지만, 후속 타자들을 모두 범타로 처리해 이닝을 마쳤다. 다저스 유격수 시거는 까다로운 타구를 안정적으로 처리해 아웃카운트를 늘렸고, 벨린저는 2루타성 타구를 고공 점프로 걷어내 류현진을 도왔다. 류현진은 7회 교체됐다. 투구수는 93개(스트라이크 66개)였다.

류현진은 타석에서 시즌 1호 2루타와 타점을 기록했다. 2회 중견수 뜬공으로 물러났던 류현진은 2-2로 맞선 4회 2사 1루에서 피츠버그 선발 머스그로브의 7구째 90.3마일(145㎞)짜리 높은 직구를 받아쳐 우중간 담장 상단을 맞히는 1타점 2루타를 때려냈다.

류현진은6회 무사 2루에서는 희생번트에 성공해 추가 득점을 견인했다. 이날 2타수 1안타를 친 류현진은 시즌 타율을 0.105로 끌어 올렸다.

다저스는 1회초 작 피더슨과 코리 시거의 안타를 묶어 선취점을 올렸다. 2회말 류현진의 실점으로 역전을 허용한 다저스는 3회 맥스 먼시의 2루타에 이어 코디 벨린저의 적시타로 동점을 만들었다. 4회 류현진의 적시타로 균형을 깬 다저스는 5회 먼시와 시거, 벨린저의 연속 2루타를 앞세워 3점을 올려 6-2로 도망갔다. 다저스는 6회 피더슨의 적시타로 1점을 추가했다.

【서울=뉴시스】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