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donga.com

아내 살해하고 유기…매정한 50대 남편, 긴급체포
더보기

아내 살해하고 유기…매정한 50대 남편, 긴급체포

뉴스1입력 2019-03-24 07:27수정 2019-03-24 07:29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군산경찰서 전경(자료사진)뉴스1

아내를 살해하고 시신을 유기한 50대 남편이 경찰에 붙잡혔다.

전북 군산경찰서는 살인·사체유기 등 혐의로 A씨(52)를 긴급체포해 조사 중이라고 23일 밝혔다.

A씨는 전날 오후 11시께 군산시 조촌동 한 주택에서 아내 B씨(63·여)를 수차례 때려 살해한 혐의를 받고 있다.

범행이 이뤄진 주택에는 B씨 동생도 함께 있었으나 손과 발이 묶여 감금된 상태였다.

주요기사

그는 범행 직후 자신의 차에 B씨 시신을 실은 뒤 군산시 회현면 한 농로에 버리고 도주했다.

A씨는 도주하면서 자신이 다니던 기도원에 범행 사실을 털어놨고, 기도원에서 곧바로 경찰에 신고한 것으로 알려졌다.

신고를 받고 수사에 나선 경찰은 범행 3시간여 만인 이튿날 오전 2시50분께 충남 서해안 고속도로 상행선 졸음 쉼터에서 A씨를 붙잡았다.

1차 경찰조사에서 A씨는 “폭행건으로 아내가 고소해 합의를 해달라 했으나 해주지 않아서 그랬다”는 취지로 진술한 것으로 전해진다.

경찰 관계자는 “조사를 마치는 대로 A씨에 대해 구속영장을 신청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군산=뉴스1)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