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세계서 가장 행복한 나라, 핀란드가 2년 연속 1위…한국은?
더보기

세계서 가장 행복한 나라, 핀란드가 2년 연속 1위…한국은?

뉴시스입력 2019-03-21 10:29수정 2019-03-21 10:47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핀란드, 2년 연속 1위…북유럽 국가들이 1∼4위 독차지
가장 불행한 나라는 남수단…불행한 10개국 중 6국 아프리카
대만 싱가포르, 한국에 행복도 앞서

세계에서 가장 행복한 나라는 북유럽의 핀란드, 가장 행복하지 않은 나라는 아프리카의 남수단으로 유엔의 2019 국가별 행복도 보고서에서 나타났다. 우리나라는 156국 가운데 54위로 평가됐다.

유엔의 ‘지속 가능한 개발 솔루션 네트워크’(Sustainable Development Solutions Network)가 국제행복의 날(International Day of Happiness)인 20일(현지시간) 발표한 ‘2019 세계행복보고서’에 따르면 핀란드는 지난해에 이어 2년 연속 1위에 올랐다. 덴마크와 노르웨이, 아이슬란드 등 북유럽 국가들이 1∼4위를 휩쓸었다.

뉴질랜드와 캐나다가 각각 8, 9위에 오른 것을 빼면 10위 이내에 든 나라들 모두 유럽 국가들이다. 상위 10위 안에 든 나라들은 네덜란드와 스위스, 스웨덴이 각각 5∼7위, 오스트리아가 10위이다.

반면 가장 행복하지 못한 10개 나라는 남수단이 156위, 중앙아프리카공화국이 155위로 뒤를 이었다. 이어 아프가니스탄과 탄자니아, 르완다, 예멘, 말라위, 시리아, 보츠와나, 아이티 순이다. 가장 행복하지 못한 10개국에는 아프리카 국가가 6개국, 중동 국가가 2개국, 아시아와 카리브해 지역 국가가 1개국이다.

주요기사

유엔은 7년 전부터 매년 1인당 국내총생산(GDP)과 건강하게 살 수 있는 기대수명, 사회의 자유도 등을 수치화해 국가 및 지역별 ‘행복도’ 순위를 발표하고 있다.

이밖에 주요 국가들 순위를 보면 주요 7개국 가운데 영국이 15위, 독일 17위, 미국 19위, 프랑스 24위, 이탈리아 36위, 일본은 58위에 랭크됐다.

아시아 국가들에서는 8위와 11위에 오른 뉴질랜드와 호주 외에 대만이 25위, 싱가포르가 34위, 태국이 52위로 우리나라보다 행복도가 더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그밖에 필리핀이 69위, 말레이시아, 80위, 몽골 83위, 인도네시아와 중국 베트남이 각각 92∼94위. 네팔이 100위다.

정치·경제적 혼란이 계속되고 있는 남미의 베네수엘라는 108위를 차지했다.

【서울=뉴시스】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